이선심 중앙회장- 소상공인연합회 정기총회 부회장 취임
이선심 중앙회장- 소상공인연합회 정기총회 부회장 취임
  • 안예은 기자
  • 승인 2021.09.29 16: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책간담회···위드 코로나 통한 소상공인 상생 방안 건의

대한미용사회중앙회 이선심회장은 지난 8월 31일 소상공인연합회 정기총회에 참석했다. 총회는 소상공인연합회 회의실에서 진행되었으며 안건 논의 이후 회장 선거가 진행됐다. 4대 회장으로는 오세희 한국메이크업미용사회 회장이 소상공인연합회 신임 회장으로 당선됐다. 회장 선출 이후에는 소상공인연합회 집행부를 이끌어나갈 임원을 선출했으며, 이선심 중앙회장은 소상공인연합회 부회장으로 선출됐다. 
오세희 소상공인연합회장은 “코로나 19로 전국의 많은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을 언급하며, “앞으로 연합회는 정부기관과 적극 협력하여 소상공인 경제 회복을 목표로 소상공인들을 구제할 수 있는 방안 마련에 주력하겠다.”고 전했다.  
이선심 중앙회장은 “새롭게 회장으로 선출되신 오세희회장님께 다시한번 축하 인사를 전한다”고 운을 떼며, “지금은 연합회를 중심으로 소상공인단체들의 화합과 단결이 필요한 시기”라고 강조하며, “미용사회중앙회도 소상공인 현안 과제 발굴에 적극 협조하고, 부회장으로서 맡은바 소임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선심회장은 지난 9월 16일 소상공인연합회에서 개최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소상공인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선심중앙회장을 비롯하여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윤호중의원과 소상공인특별위원회 공동위원장인 이성만 이동주 의원, 소상공인연합회 오세희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개최된 간담회에서 이선심중앙회장은 “현재 미용실을 운영하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알맞은 지원이 필요한 실정”임을 언급하며, “사각지대에 놓여 제대로된 손실보장을 받고 있지 못하는 소상공인들을 위한 제도가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또한, “이제는 위드코로나 시대로의 전환점을 맞이했으며, 자영업자들의 희생만을 요구하는 방역지침이 아닌 코로나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방역지침이 새롭게 개정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안예은기자 yeeun4262@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서초구 방배로 123 미용회관 5층
  • 대표전화 : 02-585-3351~3
  • 팩스 : 02-588-5012, 525-1637
  • 명칭 : 대한미용사회중앙회
  • 제호 : BeautyM (미용회보)
  • 대한미용사회중앙회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대한미용사회중앙회.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